본문 바로가기
한은정, 데뷔 21년 만에 한다감 개명…김수미도 개명했다 “본명은 김영옥”
입력 2019-02-20 21:42

배우 김수미가 개명을 고백했다.

20일 방송된 tvN ‘수미네 반찬’에서는 한다감이 출연해 데뷔 21년 만에 한은정에서 새로운 활동명으로 바꾼 것에 대해 털어놨다.

이날 한다감은 개명 이유에 대해 “좀 더 다정다감하게 다가가고자 이 이름을 선택했다”라고 전했다.

이에 김수미 역시 “나도 본명이 김영옥이라 그 이름으로 데뷔를 했는데 그때 김영옥 선배가 있어서 바꾸게 됐다”라며 “영옥 선배의 출연료가 내게 들어와서 그 후로 바꿨다”라고 설명했다.

한다감은 지난해 말 자신의 개명이 화제를 모으자 “독특한 이름으로 기억되고 싶어 바꾸었다”라며 “처음은 좀 낯설겠지만 제가 더 열심히 하겠다. 이름의 뜻처럼 다정다감하게 다가가겠다”라고 설명한 바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