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불타는 청춘’ 조하나 누구? 배우→무용수의 삶…국가 무형문화재까지
입력 2019-02-19 23:45

(출처=SBS '불타는 청춘' 방송캡처)

배우 조하나가 새친구로 등장했다.

19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전라남도 강진으로 여행을 떠난 청춘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새 친구로는 배우에서 무용수로 활약하고 있는 조하나가 함께했다.

이날 조하나는 “마이크를 찬 것도 너무 오랜만이다. 2002년도 이후 처음인 거 같다”라며 “다른 곳에서 열심히 일하다가 너무 오랜만에 인사드린다”라고 떨리는 마음을 전했다.

조하나는 1991년 숙명여대 무용학과 재학 중 KBS 14기 공채탤런트로 연기에 입문했다가 드라마 ‘전원일기’에서 금동이 아내로 4년간 활약했다. 이후 ‘미아리 일번지’, ‘맥당시대’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지만 2002년 연기 생활을 끝내고 무용가의 삶을 시작했다.

특히 조하나는 국가 중요 무형문화재 제27호 ‘승무’ 이수자가 됐으며 무용학 박사과정을 거처 이제는 무용학과 교수로 활동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