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챔피언스리그] 토트넘, 도르트문트에 3-0 완승 '손흥민 4경기 연속골'…가생이닷컴, 토트넘 팬 반응은?
입력 2019-02-14 08:25

(EPA/연합뉴스)

손흥민이 4경기 연속골을 터뜨린 토트넘 홋스퍼(잉글랜드)가 도르트문트(독일)를 꺾고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진출에 유리한 고지를 선점했다.

특히 '꿀벌군단' 도르트문트를 상대로 유독 강한 모습을 보인 손흥민은 이날 경기에서도 득점을 올리며 '양봉업자'라는 자신의 별명을 축구 팬들에게 각인시켰다.

손흥민은 1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도르트문트와의 홈 경기에 선발 출전해 0-0으로 팽팽하던 후반 2분 결승 골을 터뜨렸다. 손흥민의 시즌 16호골이자 도르트문트를 상대로 11경기에서 9골째다.

토트넘은 얀 베르통언의 추가골과 페르난도 요렌테의 쐐기골에 힘입어 도르트문트를 3-0으로 꺾고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진출의 유리한 고지를 선점했다. 토트넘은 도르트문트와의 16강 원정 2차전에서 2골을 내주고 패하더라도 8강에 진출하게 된다.

해외 네티즌 반응 커뮤니티 가생이닷컴은 이날 손흥민의 4경기 연속골 활약에 대한 토트넘 공식 트위터에 올라온 팬들의 반응을 공개했다.

아이디 'nina milton NINJA'는 "손이 빛날 때 너무 좋아", 아이디 'Jordan Banks'는 "손흥민의 양봉을 위하여 건배!"라며 손흥민의 골을 반겼다.

아이디 'Richardson'은 "베르통언의 환상적인 택배 크로스, 그리고 손의 환상적인 마무리"라고 표현했고, 아이디 'Sidiq'는 "나는 항상 이런 순간을 기다려왔어. 엄청난 순간이야. 엄청난 팀이고"라며 감격했다.

아이디 'Timeless'는 "믿을 수 없는 폼이야. 손흥민은 진짜 싫어할래야 싫어할 수 가 없다", 아이디 'Kate'는 "이게 바로 우리의 손이다!"라며 자랑스러워했다.

한편, 이날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을 승리한 토트넘은 3월 6일 도르트문트와 원정 16강 2차전에서 8강 티켓을 놓고 맞대결을 펼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