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유리, 성형설 불러온 안병증 무엇?…안구 돌출 등 갑상선 질환 합병증
입력 2019-02-13 18:01

(출처=서유리SNS)

방송인 서유리가 성형설에 휘말리며 언급한 안병증이 이목을 끌고 있다.

13일 서유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과도하게 잘 나온 사진으로 성형 의혹을 드렸다”라며 최근 오랫동안 앓았던 갑상선항진증의 합병증인 안병증의 완치로 예전의 눈을 찾게 되었다고 해명했다.

안병증은 갑상선 항진증의 합병증으로 안구가 돌출되고 결막부종 및 안구건조증이 발생한다. 정도가 심한 경우 노출성 각막염, 안압 상승 등이 동반된다. 갑상선기능항진증을 앓던 EXID의 솔지도 안병증이 악화되며 ‘안와감압술’을 받은 바 있다.

마찬가지로 갑상선 질환을 앓고 있던 서유리는 안병증으로 안구 돌출 등의 증상을 겪었으며 최근 병이 완치되어 제 눈을 찾으며 성형설에 휘말렸다. 이에 서유리는 “결론은 성형 안 했고, 예전의 눈을 되찾았고, 저는 여전한 셀기꾼이며 다이어트는 계속하고 있다”라고 해명했다.

한편 서유리는 지난해 3월 방송된 ‘나는 몸신이다’에 출연해 병이 완치되었음을 밝힌 바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