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옥 측, 음주운전에 사과 “책임 깊게 통감해”…‘리갈하이’ 하차하나?

입력 2019-02-12 17:54

제보하기

(이투데이DB)

배우 김병옥 측이 음주운전에 대해 사과했다.

12일 김병옥의 소속사 더씨엔티는 공식입장을 통해 이날 있었던 김병옥의 음주운전에 대해 “변명의 여지 없이 책임을 깊게 통감하고 있다”라고 사과했다.

앞서 김병옥은 같은 날 오전 1시경 경기 부천시에 위치한 한 아파트 지상 주차장에서 음주운전을 한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당시 김병옥의 혈중 알코올농도는 0.085%로 면허정지 수준이었으며 대리운전으로 아파트까지 왔지만, 주차를 위해 직접 운전대를 잡은 것으로 알려졌다.

소식이 전해지며 현재 김병옥이 출연하고 있는 JTBC 금토극 ‘리갈하이’에도 비상이 걸렸다. 소속사는 “향후 정해진 일정에 대하여 함께 일하는 많은 관계자분들께 최대한 피해가 가지 않도록 신속히 방법을 강구하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리갈하이’ 제작진 역시 편집 등의 방법을 고심하고 있으며, 하차 여부는 아직 결정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송파구 가동초등학교 6학년생, 코로나19 확진…학부모들 불안감 '확산'
  • 2
    권미진 다이어트 전 vs 후 비교해보니…50kg 감량 후 '확 달라진 외모'
  • 3
    속보 인천 백석초, 교직원 코로나19 확진…학교 폐쇄

사회 최신 뉴스

  • 1
    서울 여의도 학원강사, ‘쿠팡 물류센터’ 관련 감염 추정
  • 2
    KTX오송역 전차선로 고장 2시간 만에 복구
  • 3
    고양 쿠팡센터 직원 1021명 검사…"추가 확진 아직 없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