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 목적 NO, 해보고 싶었다"…오정연 '알바 문화체험' 뒷이야기

입력 2019-01-31 09:31수정 2019-01-31 10:52

제보하기

(출처=MBC '라디오스타' 캡처)

방송인 오정연이 카페 아르바이트를 하게 된 배경을 밝혔다.

지난 30일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오정연이 출연해 "카페 아르바이트 5개월째다"라고 근황을 전했다. 특히 그는 "어떤 계기로 인해 제가 원하는 일에 대해 생각하게 됐다"면서 "매일 6시간씩 일하며 시급 8350원을 받는 중이다"라고 설명했다.

오정연이 카페 아르바이트를 선택한 건 순전히 '해보고 싶다'는 마음에서였다. 그는 "다른 목적이 있는 건 아니다"라면서 "카페 알바를 해보고 싶었을 뿐"이라고 말했다. 여기에 "지금은 주변인들의 시선에 구애받지 않으면서 하고 싶은 일을 실천하는 중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오정연은 최근 1년여 간 힘든 시기를 보낸 것으로 파악됐다. 그는 "식욕이 없어져 6킬로그램이나 체중이 줄었다"면서 "이후 다시 행복을 찾게 되면서 식욕을 되찾아 두 달 간 살이 많이 쪘다"라고 털어놨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마포구청 홈페이지 마비…확진자 동선 확인 위해 접속 몰려
  • 2
    ‘forest-mt’ 무엇? ‘나만의 꽃 심기’ 집중 유형 분석 화제…어디서 할 수 있나?
  • 3
    [급등락주 짚어보기]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기대감…코미팜ㆍ프로스테믹스 등 ‘上’

사회 최신 뉴스

  • 1
    ‘미스터트롯’ 임영웅, ‘보랏빛 엽서’로 역대급 무대…962점으로 영탁 꺾고 1위 등극
  • 2
    나태주, “태권도 하지 않겠다” 선언…주현미 ‘신사동 그 사람’ 열창
  • 3
    ‘미스터트롯’ 장민호, 남진 ‘상사화’ 열창…최고점 받고 눈물 “최고의 무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