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매리, 아시안컵 카타르 응원한 이유…“韓이 외면한 날 받아줬다”

입력 2019-01-28 18:40

제보하기

(출처=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방송인 이매리가 최근 있었던 2019 아시안컵 대한민국 대 카타르전에서 카타르를 응원한 이유를 털어놨다.

이매리는 28일 OSEN과의 인터뷰에서 “한국에 대한 실망이 컸을 때 카타르가 저를 받아줬다”라고 고백했다.

이매리는 과거 드라마 ‘신기생뎐’ 출연 당시 배역을 준비하던 중 부상을 입었지만 이를 공론화했다가 욕설과 폭언을 당했다고 주장한 바 있다. 당시의 일로 곤혹을 치르던 이매리가 선택한 땅은 카타르였다. 중동 지역에서 건설업에 종사한 아버지의 영향으로 힌디어를 전공한 것이 인연이 됐다고.

이매리는 “한국에서는 아무도 내 말에 귀 기울여 주지 않았다. 하지만 카타르 사람들은 날 이해해주고 끝까지 싸우라고 격려도 해주었다”라며 “한국에 실망이 너무 컸을 때 카타르가 저를 받아줬다”라고 전했다.

이번 카타르 응원 역시 하루 이틀의 일이 아님을 밝혔다. 이매리는 러시아 월드컵에서는 카타르 월드컵 캠페인을 했고 이아시안컵에서도 홍보와 응원을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매리는 최근까지도 협박과 압박이 계속되고 있다고 전하며 “한국에서의 일도 제 권리이기 때문에 정당하게 사과받고 정당하게 일을 하고 싶다”라고 방송 재개의 뜻을 밝히기도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채리나 심경, 시험관 시술 실패에 눈물…2세에 대한 애틋함 “미안해요”
  • 2
    이병헌 간식선물, 아내 이민정과 퇴근길도 함께…'로맨틱의 정석'
  • 3
    [증시 키워드] 코로나19 테마 휴식(?)…진단키트ㆍ혈장관련주 조정 이어질까

사회 최신 뉴스

  • 1
    '34주 태아 살인' 의사 징역 3년 6개월…"생명 존엄하고 고귀"
  • 2
    인권위 "성소수자 유권자 투표 때 성별로 차별받지 않아야"
  • 3
    경기도, 연구개발비 부정 업체 '지원사업 영구퇴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