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40살 임산부지만 괜찮아"…정준호·이하정, 다섯 해 만의 '보물'
입력 2019-01-22 11:01

(출처=TV조선 '아내의 맛' 캡처)

정준호 이하정 부부가 둘째 아이를 갖게 됐다. 첫째를 낳은 지 5년 만의 선물이다.

22일 배우 정준호의 측근에 따르면 그의 아내인 아나운서 이하정이 둘째를 임신한 상태로 알려졌다. 이하정은 지난해 말 임신해 현재 임신 17주차로 전해지고 있다.

이로써 각각 49살과 40살에 접어든 정준호 이하정 부부는 첫째아들 시욱 군과 다섯 살 터울인 둘째를 기다리는 중이다. 특히 적지 않은 나이로 노산을 앞둔 이하정 역시 건강 상 별다른 문제 없이 올 여름 출산을 고대하고 있다는 후문.

한편 정준호와 이하정은 지난 2011년 3월 결혼해 단란한 가정을 꾸렸다. 이하정은 임신한 상태로 TV조선 '아내의 맛'과 '내 몸 사용 설명서'에 당분간 지속적으로 출연할 방침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