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손혜원 '땅 투기 의혹', 당에서 판단할 문제"

입력 2019-01-18 11:58

제보하기
"청와대서 별도로 그 문제 들여다보고 있지 않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 (사진=연합뉴스)

청와대는 18일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목포 땅 투기 의혹과 관련, "별다른 입장이 없고 당에서 판단할 문제"라고 밝혔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청와대에서 별도로 그 문제를 들여다보고 있지 않다"며 "당에서 판단할 문제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 지난 17일 민주당이 손 의원의 입장을 수용한다는 결정을 내린 것에 대해 언급이 없었느냐는 질문에는 "없었다"고 설명했다.

앞서 민주당은 전날 긴급 최고위원회를 열고 손 의원에 대해 본인 해명을 존중한다는 취지로 별도의 조치를 취하지 않았다.

아울러 해당 의혹이 청와대 공직 감찰반의 감찰 대상인지에 대해서도 김 대변인은 "현재로서는 그럴 사항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반달 프린스'는 마리클 리 "…가왕 '주윤발'은 위너의 강승윤?
  • 2
    [출근길] '부부의 세계' 시청률·마스크 제작 김보성, 또 대구行·손흥민 귀국, 영국 코로나19 '확산세'·지민 1위 外 (연예)
  • 3
    미국서 코로나19 환자 12만 명 돌파…사망자도 이틀 만에 2배↑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스페인, 코로나19 확산에 특단 조치…“2주간 필수업무 제외 모든 경제활동 중단”
  • 2
    미국서 코로나19 환자 12만 명 돌파…사망자도 이틀 만에 2배↑
  • 3
    [2019 단기금융시장] 공개시장운영규모 187.2조 ‘7년만 최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