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靑 "손혜원 '땅 투기 의혹', 당에서 판단할 문제"
입력 2019-01-18 11:58
"청와대서 별도로 그 문제 들여다보고 있지 않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 (사진=연합뉴스)

청와대는 18일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목포 땅 투기 의혹과 관련, "별다른 입장이 없고 당에서 판단할 문제"라고 밝혔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청와대에서 별도로 그 문제를 들여다보고 있지 않다"며 "당에서 판단할 문제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 지난 17일 민주당이 손 의원의 입장을 수용한다는 결정을 내린 것에 대해 언급이 없었느냐는 질문에는 "없었다"고 설명했다.

앞서 민주당은 전날 긴급 최고위원회를 열고 손 의원에 대해 본인 해명을 존중한다는 취지로 별도의 조치를 취하지 않았다.

아울러 해당 의혹이 청와대 공직 감찰반의 감찰 대상인지에 대해서도 김 대변인은 "현재로서는 그럴 사항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