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주거복지 강화 현장조직 개편…주거복지센터→주거복지지사 명칭 변경

입력 2019-01-18 09:58

제보하기

(사진출처=LH)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주거복지서비스를 강화하기 위해 현장조직을 개편했다고 18일 밝혔다.

이에 올해부터 ‘LH 주거복지센터’의 명칭을 ‘LH 주거복지지사’로 변경하고, 주거복지지사장 내부 공모제를 도입할 계획이다.

기존 ‘LH 주거복지센터’는 주거복지 현장조직으로 임대주택 공급 및 관리와 주거급여 조사, 맞춤형 주거복지 상담서비스를 제공하는 ‘마이홈센터’ 운영 등 업무를 수행했다.

그러나 주거기본법에 따라 주거복지 상담 등을 위해 설치하는 주거복지센터와 명칭이 같아 민간 주거복지센터와 구분되지 않는 등 혼선이 있었다.

LH는 올해 1월 조직 개편을 통해 전국 40개소 LH 주거복지센터의 명칭을 ‘LH 주거복지지사’로 변경했다. 이와 관련 각 지사를 총괄할 주거복지지사장에 대해 내부 공모제를 도입할 계획이다.

내부 공모제는 서울동부권 지사 등 전국 6개 지사에 시범 도입해 지사장과 핵심팀원을 선발했다. 앞으로 단계적으로 공모대상 지사를 확대할 계획이다.

한편, LH는 이달 17일 서울 종로구 소재 LH 서울중부권 주거복지지사에서 조직 개편에 따른 현판식을 열었다. 박상우 LH 사장은 “이번 현장조직 개편을 통해 LH와 고객이 더 가까워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현장 조직을 더욱 강화해 고객의 목소리를 적극적으로 경청하고,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주거복지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위클리 제약·바이오] 셀트리온, 코로나19 치료제 족제비서 효능 확인 外
  • 2
    CCTV 찍힌 부장검사…20분간 여성 뒤따라가
  • 3
    오스코텍, 유한양행의 얀센바이오테크 기술이전 마일스톤 분배

부동산 최신 뉴스

  • 1
    LH, 코로나19 대응 주택관리 업체와 간담회 개최
  • 2
    LH, ‘공유자원 활용한 미래도시’ 조성 토론회 개최
  • 3
    빨라진 서울 아파트값 반등세…지난주보다 0.03% 상승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