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4당, 1월 국회 소집요구서 제출…"민주당, 임시국회 소집 요구 응해야"

입력 2019-01-16 15:39수정 2019-01-16 16:28

한국·바른미래·평화·정의 원내대표 공동 기자회견

▲바른미래당 김관영(왼쪽부터), 정의당 윤소하, 자유한국당 나경원, 민주평화당 장병완 원내대표가 16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1월 임시국회 소집과 선거제 개혁 합의 등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정의당 등 야 4당이 16일 1월 임시국회 소집요구서 제출에 합의함에 따라 1월 임시국회가 열릴 전망이다.

다만 여야 교섭단체 간 의사 일정 합의가 있어야 하기 때문에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1월 임시국회에 응하지 않으면 국회는 '개점 휴업' 할 수 있다.

나경원 한국당·김관영 바른미래당·장병완 평화당·윤소하 정의당 원내대표는 16일 국회 정론관 기자회견에서 1월 임시국회 소집 요구서를 제출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김관영 원내대표는 회견문 낭독을 통해 "야 4당은 1월 임시국회 소집을 계속 거부하는 민주당을 규탄한다"며 "1월 임시국회를 열어 채용비리 국정조사 계획서 채택, 선거제 개혁안 등을 처리하기로 약속한 지 한 달도 지나지 않았는데, 제대로 이행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민주당이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법, 민생 입법이 시급하다고 하는 것은 국민을 우롱하는 것"이라며 "1월 임시국회에서 민심그대로의 선거제 도입을 위한 선거법 개정을 반드시 이뤄내야 한다. 민주당은 임시국회 소집에 즉각 응하라"고 요구했다.

그러면서 "체육계 성폭력 문제, 김태우·신재민·정모 행정관 사태 확인을 위한 상임위 개최는 국회의 당연한 의무"라고 했다.

야 4당은 국회 전 상임위에 대한 소집요구서도 제출하기로 했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각종 국정 현안과 의혹이 켜켜이 쌓여있는 만큼 더이상 국회 소집 요구, 상임위 소집 요구를 뭉개고 감추려 하지 말라"고 말했다.

이에 앞서 바른미래당은 한국당이 단독 발의한 '불법사찰·국고손실 규명 특검법안'에 공조한다고 밝혔다.

김태우 전 청와대 특별감찰반원과 신재민 전 기획재정부 사무관이 제기한 의혹을 규명하기 위한 이 법안은 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이 합의해 추천한 특별검사 후보자 2명 중 1명을 대통령이 특별검사로 임명하도록 했다.

김관영 원내대표는 회견 후 기자들과 만나 "바른미래당은 한국당이 이미 제출한 특검법안에 같이 참여하지 못했지만, 특검 요구에 같은 입장을 갖고 특검이 관철될 수 있도록 보조를 맞춰나가기로 했다"며 "별도의 특검법안 발의는 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나 원내대표는 "신재민·김태우 의혹 관련 특검법안 관철, 신재민 의혹 관련 청문회 관철을 위해 바른미래당과 공조를 돈독히 해 반드시 실현하겠다"고 했다.

다만 평화당과 정의당은 특검 공조에는 선을 그은 대신 1월 임시국회에서의 선거제 개혁 법안 처리를 촉구했다.

장병완 원내대표는 "특정 사안에 대해 특검을 하는 문제에 대해서는 자칫 정쟁으로 흐를 요소가 있고 당내 합의 절차도 거치지 않아서 합의를 안 했다"고 했고, 윤소하 원내대표는 "김태우 특검에 대해 정의당은 전혀 필요성을 느끼지 않고 있다"고 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동덕여자대학교, 오늘(11일) 수시 합격자 발표…확인 방법은?
  • 2
    김호영, 동성 성추행 논란…A씨 김호영과 나눈 카톡 공개 “성 정체성 밝히고 반성하길”
  • 3
    ‘콩블리 빼빼티데이’, 캐시슬라이드 퀴즈 등장…‘ㅍㄹㅁㅇㅎㅂㅇㄹ’ 정답은?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우포늪 조류인플루엔자, 저병원성 확인
  • 2
    '경찰 실탄 발사' 등 불안 정국에…홍콩 증시 2.6%↓
  • 3
    ‘줬다 뺐는’ 기초연금…10만 원 추가 지급 예산소위 통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