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 맛’ 국가비, 4개 국어 능력자…영국 남편 조쉬와 첫만남은 “우연히”

입력 2019-01-08 22:49

제보하기

(출처=TV조선 '아내의 맛' 방송캡처)

국가비가 조쉬와의 첫 만남을 공개했다.

8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국가비‧조쉬 부부가 출연해 런던 신혼기를 공개했다.

이날 국가비는 유투버 스타인 남편 조쉬의 인기에 대해 “저희가 영국에서는 외딴곳에 살기 때문에 친구들만 만난다. 그런데 한국 올 때마다 사람들이 조쉬를 알아본다”라며 흐뭇해했다.

이어 국가비는 두 사람의 첫 만남에 대해 “LA 출장에서 우연히 만났다. 저는 음식 담당이었고 조쉬는 MC 쪽이었다”라고 전했다.

남편 조쉬가 영국인인 만큼 두 사람이 어떤 언어로 대화했는지 관심이 모아졌고 국가비는 “제가 4개국어를 한다”라며 한국어와 영어, 스페인어, 프랑스어를 선보여 놀라움을 안겼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박대승, 유재석과 화기애애 분위기…KBS 32기 공채 개그맨과 7기 개그맨의 만남
  • 2
    조선일보 "KBS 여자 화장실 몰카범은 공채 개그맨…지난달 '개콘' 출연하기도"
  • 3
    코로나19 이후 진화하는 셀트리온 삼형제

사회 최신 뉴스

  • 1
    박혜경 나이, 2년 만의 ‘불청’ 출연…그 사이 남자친구 생겨 “결혼 전제로 만나”
  • 2
    ‘불타는 청춘’ 김돈규 나이, 데뷔 27년 차 가수…015B 보컬→‘나만의 슬픔’ 대 히트까지
  • 3
    최영재 경호원, 대통령 경호→미용사 되기까지…“얼굴이 너무 잘생겨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