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9] 코웨이 “CES서 비데 사업 북미 시장 진출 계기 만들 것”

입력 2019-01-08 14:42

제보하기

▲ 코웨이 인텔리케어 카림 비데.(사진제공=코웨이)

4년 연속 세계 최대 가전ㆍ정보기술전시회 ‘2019 CES(Consumer Electronics Show)’에 참가하는 코웨이가 비데 사업으로 북미 시장 진출 계기를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코웨이는 이번 전시에서 비데 사업의 북미 시장 진출을 선언한다고 설명했다. 코웨이는 북미 가정환경과 라이프 스타일에 맞춰 개발 및 런칭한 프리미엄 가전 브랜드 ‘메가 시리즈’를 공기청정기, 정수기에서 비데로까지 넓힐 계획이다.

코웨이는 “북미 시장에 선보일 비데 브랜드는 ‘비데메가’로 정했다”며 “코웨이만의 비데 수류 및 살균 기술력과 메가 시리즈의 브랜드력을 바탕으로 향후 미국 비데 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할 것”이라고 밝혔다.

코웨이는 이번 CES에서 세계적인 디자이너 카림 라시드와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탄생한 ‘인텔리케어 카림 비데’도 선보인다. 핑크, 골드, 실버 등 다양한 색상 및 물방울 모양의 독특한 커버 디자인으로 참관객들의 눈길을 끌 예정이다.

이번 ‘2019 CES’ 코웨이 전시 콘셉트는 ‘일상 생활에 혁신적인 편리함과 행복감을 전하는 코웨이, Being Well, Feeling Good’이다. 코웨이 전시장은 △워터케어존(정수기) △에어케어존 (공기청정기) △바디케어존(비데, 연수기) △리빙케어존(안마의자) △슬립케어존(매트리스) 등으로 꾸며졌다. 이 자리에서 총 33종의 혁신적인 제품과 물ㆍ공기ㆍ생활 환경 전반을 케어하는 혁신 제품, 서비스를 선보이며 세계시장에 웰빙 라이프의 미래상을 제시한다.

또한 그동안 심혈을 기울여 개발해온 ‘에어 시뮬레이션 시스템’도 최초로 시연한다. 에어 시뮬레이션 시스템은 코웨이가 연구해온 약 1960억 개의 공기질 빅데이터와 전산유체역학 기술(공기나 물의 움직임을 컴퓨터로 시뮬레이션해서 예측하는 기술)을 활용해 눈에 보이지 않는 공기청정 효과를 실제로 검증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이번 CES를 통해 최초로 선보이는 ‘코웨이 인테리어 스마트 공기청정기’는 프리미엄 디자인, 스마트한 기능 등을 더한 혁신 제품이다. 인테리어 스마트 공기청정기는 코웨이가 독자적으로 개발한 ‘더블헤파 필터 시스템’을 장착했다. 더블헤파 필터 시스템은 일반적인 직선형 헤파필터 후면에 곡선형 헤파필터를 결합해 면적을 넓히고, 공기를 두 번 거르는 방식으로 더욱 깨끗한 공기를 만든다.

이해선 코웨이 대표이사는 “이번 전시는 물, 공기, 생활 환경 전반을 케어하는 코웨이만의 독창적인 기술력이 가져다줄 웰빙 라이프의 미래를 간접적으로 경험해 볼 수 있는 혁신의 장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코웨이는 웰빙 기술과 제품으로 환경 가전의 미래와 트렌드를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모델 전수민, 김경진 충격 첫인상 “왜 저렇게 생겼지?”…어쩌다 결혼까지?
  • 2
    ‘불타는 청춘’ 김정균♥정민경, 결혼 소식에 청춘들 깜짝…“한번 다녀온 사람이 더 잘해”
  • 3
    [출근길] 로이킴 음란물 유포 혐의 기소유예·김경진-전수민 결혼·도쿄올림픽 여자축구 최종예선 불투명·효민-신민아 마스크 1억 기부·방탄소년단 빌보드 앨범차트 1위 예약 (문화)

기업 최신 뉴스

  • 1
    경동나비엔, 미국에 2만5000평 규모 현지 공장 건설한다
  • 2
    대우정보시스템, ‘메타넷대우정보’로 사명 변경
  • 3
    아프리카TV, TJ미디어 반주기에 라이브 방송 서비스 도입 협약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