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2019 설 사전예약 판매 시작..."물량 20%↑"

입력 2019-01-08 10:46

제보하기

(사진제공=현대백화점)

현대백화점과 현대홈쇼핑이 공식 온라인몰에서 '설 선물세트 예약 판매'에 나선다.

현대백화점은 더현대닷컴과 현대H몰에서 '2019년 설 선물세트 예약 판매전'을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현대백화점은 우선, 공식 온라인몰 더현대닷컴에서 이날부터 15일까지 '설 선물세트 예약 판매'를 진행한다. 행사 기간 국내산 농·축·수산물 400여 종과 건강·생활용품 600여 개 품목 등 총 1000여 개 품목을 5~30% 할인 판매한다.

대표적인 상품으로는 1등급 등심로스(200gㆍ2입)와 불고기(200gㆍ2입), 국거리로 구성된 '현대 한우구이 실속포장 정 세트' 15만 원, 사과 9개로 구성된 '현대명품 사과 세트' 13만 원, 900g 이상 10마리 굴비로 구성된 '영광 특선 참굴비 난 세트' 12만 원 등이 있다.

현대백화점은 또 5만~10만원대 실속형 선물세트도 대거 마련했다. 저탄소 사과 6개와 배 4개로 구성된 '산지 저탄소 사과배 세트' 5만 2000원, 제주도 옥돔(180g) 5미로 구성한 '제주 하루방 손질 옥돔' 5만8000원, 부드러운 식감의 소갈비찜, 데리야끼가자미조림, 호두조림으로 구성된 '그리팅 소프트 프로' 4만 3500원 등이 대표적이다.

현대H몰은 이날부터 13일까지 설 선물세트 예약판매를 진행한다. 행사 기간 신선식품·건강식품·가공식품 등 총 2000여 개 상품을 5~30% 할인 판매할 예정이다.

대표적인 상품으로는 국내산 1+등급 등심(500g), 국거리(500g)와 불고기(500g)로 구성된 '현대명가 명품 냉장혼합세트 2호' 10만 원, 국거리 및 불고기, 장조림 1.2kg로 구성된 '농협안심한우 정육세트' 4만 9900원 등이다. 또한 '정관장 홍삼정 에브리타임(10mlㆍ30입)' 6만 9750원, 'CJ 스팸 8호 선물세트' 2만 7900원, '교동한과 정찬 하늘연달 세트' 3만 2800원 등 선물포장과 쇼핑백이 함께 제공되는 실속 선물세트 200여 품목도 선보인다.

모바일로 현대H몰을 접속해 설 선물세트를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총 결제금액(5만원 이상)의 최대 15%(최대 150만 원)을 현대백화점그룹 통합멤버십 'H포인트'로 적립해주는 이벤트를 진행하고 카드사별로 5~8% 청구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설 선물세트를 온라인몰에서 구매하는 고객이 매년 늘어나고 있어 상품 물량을 지난해보다 20%가량 늘리고, 카드사별 청구 할인 혜택 등 프로모션도 강화했다"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급등락주 짚어보기] 구충제 ‘이버멕틴’ 코로나19 치료 가능성에 관련주 ‘上’
  • 2
    율희 영상공개, 걸그룹 출신 최초 출산 브이로그…쌍둥이 만삭 모습 공개
  • 3
    HDC그룹 “아시아나항공 인수 포기 없다…정상 진행 중”

기업 최신 뉴스

  • 1
    대유위니아, 코로나19 대응 무급휴직 신청…임원 임금 20% 반납
  • 2
    [김준형의 오토 인사이드] 4도어 쿠페로 점철된 럭셔리 세단
  • 3
    쌍용차, 안성 인재개발원 매각 추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