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윤부근 삼성전자 부회장 "김수현 靑실장과 서로 소통하자고 이야기해”
입력 2019-01-03 18:25

윤부근 <사진> 삼성전자 CR담당 부회장은 3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대한상의 신년인사회에서 최근 김수현 청와대 정책질장과의 만남에 대해 “인사차원에서 식사를 했다”고 말했다.

지난달 27일 서울 중구 프라자호텔에서 김수현 청와대 정책실장과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 김광두 국민경제자문회의 부의장은 윤 부회장을 비롯해 김준 SK이노베이션 사장, 권영수 LG 부회장과 비공개 회동을 했다.

회동에 대해선 정부가 기업들이 처한 고충을 들어보기 위해 마련했다고 업계에선 추측하고 있다. 실제로 현재 정부는 기업에게 부담으로 작용하는 협력이익공유제, 상법 및 공정거래법 개정안 등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만남자리에서 경제정책에 대해 건의했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대해서 윤 부회장은 “어려운 일 있으면 서로 소통했으면 좋겠다는 이야기를 했다”고 답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