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평화당 "전두환이 민주주의 아버지라니…해외토픽에 나올 일"
입력 2019-01-02 14:31

민주평화당은 2일 전두환 전 대통령의 부인 이순자씨가 전 전 대통령을 '민주주의의 아버지'라고 언급한 데 대해 "해외토픽에 나올 일"이라고 규탄했다.

김정현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전두환이 민주주의 아버지라니 신년 벽두에 이 무슨 망언인가"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용납할 수 없는 작태"라며 "5.18진상규명에 앞장서서 협조해도 모자랄 판에 5.18단체들과 광주시민을 정면으로 모욕했다"고 일갈했다.

그러면서 김 대변인은 "5·18 진상규명 특별법이 통과됐지만 자유한국당의 비협조로 진상규명위원회가 출범하지 못하고 있다. (이번 일로) 더욱 진상규명 작업이 절실해졌다"며 5·18 진상규명에 대한 한국당의 입장 표명을 촉구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