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KBS 연기대상’ 신인상 박성훈, 수상 소감 속 류현경 누구? 데뷔 22년 차 배우

입력 2018-12-31 22:05

제보하기

(출처=이투데이DB, BH엔터테인먼트)

배우 박성훈이 연인 류현경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31일 열린 KBS ‘2018 연기대상’에서는 ‘같이 살래요’ 김권과 ‘하나뿐인 내편’, ‘흑기사’의 박성훈이 신인상을 수상했다.

특히 이날 박성훈은 수상소감 중 여자친구이자 배우 류현경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부족한 저에게 값진 상과 과분할 정도로 응원과 격려해주시는 분들게 감사하다”라며 “류현경 배우에게도 감사하다”라고 감사한 마음을 드러냈다.

박성훈과 류현경은 지난 2017년 3월 열애를 인정하며 공개 연애에 돌입했다. 두 사람은 연극 ‘올모스트메인’을 통해 인연을 맺고 연인 사이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박성훈의 연인 류현경은 16살이던 1996년 SBS ‘곰탕’에서 김혜수의 아역으로 데뷔한 22년 차 배우다. 현재 영화와 드라마, 연극 무대까지 종횡무진 활동하며 활약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390원 민생라면 이어 650원 짜장라면도 등장
  • 2
    부산, 코로나19 확진자 16명…하루 새 11명 급증 “8명 온천교회와 연관 있어”
  • 3
    코로나19 업종 불문 전방위 공습

사회 최신 뉴스

  • 1
    '복면가왕' 주전자는 리듬파워 보이비…'주윤발'은 위너의 강승윤?
  • 2
    서울 영등포구, 코로나19 372번 확진자 다녀간 롯데백화점 영등포점 임시 폐쇄
  • 3
    신천지 교회 측, 코로나19 관련 입장 밝혀…"신도들도 피해자" 비난 자제 당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