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살림남2’ 김성수, 재혼 실패로 딸 혜빈의 트라우마 “아빠 단속해야한다”
입력 2018-11-28 21:38

(출처=KBS2 '살림하는 남자들2' 방송캡처)

28일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2’에서는 아빠의 여자친구와 술에 유난히 예민한 반응을 보이는 김성수의 딸 혜빈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혜빈은 “아빠가 오늘 씻고 옷도 신경 쓰더라. 여자친구 생긴 거 아니냐”라며 “아빠 여자친구 생기는 거 싫다. 아직까진 별로다. 저 20세 되면 만났으면 좋겠다. 아빠를 단속해야한다”라고 불안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에 김성수는 “과거에 만난 지 1~2개월 만에 재혼한 적이 있다. 하지만 실패했다”라고 고백하며 “내 역량이 많이 모자라다. 혜빈이에게 여자의 손길이 필요할 때가 있다. 실패한 걸 이제 와 생각해 보면 제 잘못이 컸다고 생각한다”라고 털어놨다.

김성수는 “내 입장에서는 아내의 역할이 필요하지 않다. 하지만 혜빈이를 위해서는 엄마의 역할이 필요한 거 같다”라며 “하지만 혜빈이가 원치 않은 재혼은 원치 않는다. 혜빈이가 가장 중요하다”라고 덧붙였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