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김성수, 재혼 실패로 딸 혜빈의 트라우마 “아빠 단속해야한다”

입력 2018-11-28 21:38

제보하기

(출처=KBS2 '살림하는 남자들2' 방송캡처)

28일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2’에서는 아빠의 여자친구와 술에 유난히 예민한 반응을 보이는 김성수의 딸 혜빈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혜빈은 “아빠가 오늘 씻고 옷도 신경 쓰더라. 여자친구 생긴 거 아니냐”라며 “아빠 여자친구 생기는 거 싫다. 아직까진 별로다. 저 20세 되면 만났으면 좋겠다. 아빠를 단속해야한다”라고 불안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에 김성수는 “과거에 만난 지 1~2개월 만에 재혼한 적이 있다. 하지만 실패했다”라고 고백하며 “내 역량이 많이 모자라다. 혜빈이에게 여자의 손길이 필요할 때가 있다. 실패한 걸 이제 와 생각해 보면 제 잘못이 컸다고 생각한다”라고 털어놨다.

김성수는 “내 입장에서는 아내의 역할이 필요하지 않다. 하지만 혜빈이를 위해서는 엄마의 역할이 필요한 거 같다”라며 “하지만 혜빈이가 원치 않은 재혼은 원치 않는다. 혜빈이가 가장 중요하다”라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천희 아내 전혜진, 10살 나이 차 극복하고 결혼까지…‘드라마’ 인연 실제로
  • 2
    [증시 키워드] 코로나19 치료약 임상ㆍ진단키트 개발 소식에 코미팜ㆍ피씨엘 '강세'…경영권 다툼 한진칼↑
  • 3
    양천구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신월3동 거주…은평성모병원 방문 이력”

사회 최신 뉴스

  • 1
    배우 이솔이 결혼, 박성광 피앙세였다…그는 누구? '이웃의 수정씨' 출연
  • 2
    강동구, 명성교회 부목사 밀첩접촉자 142명 코로나19 전원 음성
  • 3
    '2천억대 상장사기' 중국 고섬사태 주관 증권사 책임…대법 "과징금 정당"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