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스공사, 전직 임원 업무상 배임 발생

입력 2018-11-21 17:50

제보하기

한국가스공사는 전직 임원(이승훈)의 업무상 배임이 발생했다고 21일 공시했다. 협의발생금액은 5500만 원이다. 한국가스공사는 "업무상 배임 혐의 관련해 서울동부지방검찰청에 고발장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모델 전수민, 김경진 충격 첫인상 “왜 저렇게 생겼지?”…어쩌다 결혼까지?
  • 2
    ‘불타는 청춘’ 김정균♥정민경, 결혼 소식에 청춘들 깜짝…“한번 다녀온 사람이 더 잘해”
  • 3
    [출근길] 로이킴 음란물 유포 혐의 기소유예·김경진-전수민 결혼·도쿄올림픽 여자축구 최종예선 불투명·효민-신민아 마스크 1억 기부·방탄소년단 빌보드 앨범차트 1위 예약 (문화)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증시 키워드] BTS 새앨범 선전에 손오공ㆍ디피씨↑…유양디앤유 이틀째↓
  • 2
    원익IPS, 고객사 신기술 투자 수혜 기대 ‘목표가↑’ - 키움증권
  • 3
    [오늘의 투자전략] “글로벌 증시 변동성 확대…경기부양책 기대가 바닥 지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