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GS홈쇼핑, ‘새활용 나눔바자회’ 개최...소외 이웃 지원
입력 2018-10-31 08:45

(GS홈쇼핑)

GS홈쇼핑은 내달 3일 서울시 성동구 서울새활용플라자 앞 잔디광장에서 아름다운가게와 함께 ‘새활용 나눔바자회’를 개최한다고 31일 밝혔다.

GS홈쇼핑은 매년 전년도 히트 상품이나 리퍼브 제품들을 바자회에 기부하고, 판매를 통해 마련된 수익금을 지원금으로 활용, 사회적 경제를 위해 힘써 왔다.

회사 관계자는 “다양한 교육들을 접할 기회를 만들고자 한다”면서 “시민들은 기부로 연결되는 소비를 함과 동시에 환경보호를 위한 방안인 ‘새활용’을 배워 갈 수 있는 좋은 기회를 얻을 것”이라고 말했다.

‘새활용’은 일상에서 버려진 물건에 디자인을 더해 가치를 부여한다는 새로운 개념이다. 자원 순환을 통해 환경을 보호하고자 하는 행위라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행사 동안 ‘서울새활용플라자’에서는 새활용을 이해를 돕기 위한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된다.

이번 바자회를 위해 GS홈쇼핑은 1억3000만 원 상당의 물품 총 8000여 점을 기부했다. 수익금은 ‘아름다운 희망나누기’ 사업을 통해 우리 주변의 소외된 이웃들과 공익단체를 지원하는 데 쓰인다.

3일 오전 11시부터 16시까지 진행되는 이번 행사에서는 델시 백팩, 인테리어 스툴, 여성 속옷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상품을 만나볼 수 있다. 모든 제품은 시중가에서 80~5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조성구 GS홈쇼핑 대외전략본부 전무는 “매년 진행 하고 있는 나눔 바자회는 사회적 경제를 활성화 시키기 위해 시작한 뜻 깊은 행사”라며 “앞으로도 지속해서 바자회에 참여, 지역사회와 주민들과 함께하겠다”고 전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