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두올산업, 인수 계약 완료…신사업 추진 본격화
입력 2018-10-31 08:28

두올산업의 피인수 작업이 마무리됐다.

위드윈투자조합 37호외 1인은 변경 전 최대주주인 IHC 외 2인이 보유 중이던 483만4782주에 대한 양수도 잔금 납입을 마무리하면서 인수 계약이 완료됐다고 31일 밝혔다. 양도 후 위드윈투자조합 37호의 지분율은 23.4%(453만2608주)다.

현재 두올산업의 최대주주는 지분 28.84%를 보유한 위드윈투자조합 38호다.

한편 두올산업은 이날 경상남도 밀양시 본사에서 주주총회를 열고 이사 선임의 건과 사업목적 추가 건을 논의한다. 이번 주총에서 변태웅 위드윈인베스트먼트 대표이사, 성룡 청풩 대표이사, 김재우 미래에셋벤처투자 심사역, 문창기 우리테크놀로지 대표이사 등을 이사로 신규 선임하고 △유가증권 투자에 관한 사업 △신약개발과 의료용 물질 및 의약품 제조 및 판매업 등을 사업목적에 추가할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피인수 작업이 마무리된 만큼 본격적인 신규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라며 "안정적으로 이익이 발생하는 기존 자동차 내장재 사업도 함께 영위하면서 부가가치 높은 신규 사업 분야를 발굴하겠다"고 밝혔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