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5년만기 글로벌본드 5억 달러 발행 성공

입력 2018-10-30 16:53

제보하기

신한은행은 29일 5년만기 미화 5억 달러 규모의 글로벌본드(선순위채권) 발행에 성공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발행을 통해 대내외 불안심리가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 선제적으로 외화유동성을 확보하여 향후 금융시장 변동성에 유연한 대처가 가능해졌다. 이번 발행한 글로벌 본드의 발행금리는 3.875%로 미국 5년물 국채금리에 1.05%를 가산한 수준으로 결정되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최근 글로벌 금융시장의 투자심리 악화로 신규발행이 어려운 상황에서 모집일 당일(29일) 아시아 기관 중 유일하게 신한은행이 투자등급 미달러화 채권 발행에 성공했다”며 “이번 글로벌 본드의 성공적인 발행으로 신한은행의 신용(Credit)에 대한 투자자들의 신뢰를 재확인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번 발행에는 Bank of America Merrill Lynch, BNP Paribas, Credit Agricole, Citigroup, HSBC 가 공동주간사로, 신한금융투자가 보조주간사로 각각 참여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프리미어12] 한국 일본 야구, 오늘(17일) 결승전…중계는 어디서?
  • 2
    선우은숙, 이영하와 이혼 후 괴소문으로 곤혹…재벌과 재혼설 “대인기피증까지 왔다”
  • 3
    '여우티 9900원' 티트리트 여우티 1만8500원→9900원, 할인 화제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文대통령 가입 ‘필승코리아 펀드’ 판매수탁고 1000억원 돌파
  • 2
    은행 취업자 3년 새 1만4000명 '뚝'
  • 3
    '원 신한'을 위한 조용병의 결단력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