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냉장고를 부탁해’ 기안84, 방송 수입은? “웹툰의 1/10도 안 돼”
입력 2018-10-29 23:20

(출처=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캡처)

웹툰 작가 기안84가 방송 수입을 공개했다.

29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노사연과 기안84가 출연해 냉장고를 공개했다.

이날 기안84는 방송 수입에 대해 “웹툰의 1/10도 안 된다. 방송 쪽은 스트레스를 풀려고 나가는 거 같다”라며 “일주일 동안 한 이야기의 절반을 방송에서 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기안84는 “수입은 세무사가 관리한다. 어머니 집은 예전에 사드렸다. 아버지가 돌아가셔서 어머니 밖에 안 계시다”라며 “저 혼자 밥 먹을 때는 6~7천 원 안에서 가성비 좋은 거 먹는다”라고 밝혔다.

이에 웹툰 작가 겸 방송인 김풍은 “기안84가 돈을 쓰는 거에 대한 훈련이 안 돼서 저렇게 산다”라고 설명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