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시간이 멈추는 그때’ 김현중, 아들 관련 질문에 “아직은 볼 수 없는 입장”
입력 2018-10-23 18:19

(이투데이DB)

배우 김현중이 아이에 대한 속내를 전했다.

23일 열린 KBS W 새 수목드라마 ‘시간이 멈추는 그때’ 제작발표회에서 김현중은 아들에 대한 질문에 “아직은 아이를 볼 수 없는 입장”이라고 전했다.

이번 작품은 김현중에게 2014년 KBS2 ‘감격시대: 투신의 탄생’ 이후 4년 만의 복귀작이다. 하지만 그간 있었던 각종 논란들로 인해 그와 관련된 개인적인 질문이 쏟아졌다.

특히 김현중은 전 여자친구 사이에 태어난 아이에 대해 “아직은 아이를 볼 수 없는 입장이고 볼 수 있는 기회가 있는 것도 아니다”라며 “어떤 말도 아이에게 상처가 될 수 있으니 최대한 말을 아끼려고 한다”라고 대답했다.

앞서 김현중은 2014년 전 여자친구와 임신, 공갈 협박 및 폭력, 친자 확인 등으로 법적공방을 시작했다. 이 과정에서 전 여자친구가 출산한 아이가 김현중의 친자임이 밝혀지기도 했다.

한편 김현중이 출연하는 ‘시간이 멈추는 그때’는 시간을 멈출 수 있는 남자와 건물주 여자가 만나 삶의 의미를 찾아가는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로 오는 24일 저녁 11시 KBS W에서 첫 방송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