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MLB] "류현진 WS 이끌까" LA다저스, 밀워키 5차전 승리…6차전 중계 시간은
입력 2018-10-18 10:29

(출처=LA 다저스 페이스북)

LA 다저스가 월드시리즈(WS) 진출에 단 1승을 남겨두고 있다. LA 다저스는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NLCS)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5차전을 5-2로 이겼다. '괴물 투수' 류현진이 6차전 선발 등판으로 예상되면서 한국 야구팬들의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LA 다저스는 18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5차전에서 5-2 승리를 거뒀다.

이날 선발투수 '에이스' 클레이튼 커쇼는 7이닝 98구 3피안타 2볼넷 9탈삼진 1실점으로 호투했다. LA 다저스 타선 역시 적절한 때 득점을 뽑아냈다. LA 다저스는 3회 선취득점을 내줬으나 5회 선두타자 크리스 테일러의 내야안타와 도루, 오스틴 반스의 중전 적시타로 1-1 균형을 맞췄다. 이후 6회말 1사 1, 2루 상황에서 LA 다저스는 맥스 먼시가 좌전안타를 때려내며 2-1로 역전, 야시엘 푸이그의 추가 득점으로 3-1로 달아났다. LA 다저스는 7회에도 점수를 차곡차곡 쌓았고, 9회 한 점을 내주면서도 승리를 지켰다.

LA 다저스는 3승 2패로 먼저 우위를 점했다. 20일 밀워키 밀러 파크에서 6차전을 갖는다. 6차전 선발은 류현진이다. 류현진은 5일 휴식을 취했다.

류현진은 14일 NLCS 2차전에서 4와 3분의 1이닝 동안 6피안타(1피홈런) 2실점으로 부진했다. 류현진이 2차전 부진, 원정전, 그리고 '마지막 1승'이라는 부담감을 떨쳐내고 멋진 투구를 펼칠지 주목된다.

밀워키 브루어스는 류현진에 맞서 웨이드 마일리를 마운드에 올린다. 마일리는 이날 5차전 선발투수로도 등판했으나 첫 타자 코디 벨린저를 볼넷으로 출루시킨 뒤 브랜든 우드러프와 교체돼 '위장 선발'로 지목되기도 했다.

한편 류현진이 활약할 LA 다저스와 밀워키 브루어스의 NLCS 6차전 경기는 20일 오전 9시 39분 MBC스포츠플러스, 엠엘비코리아(MLB Korea), 아프리카TV 등을 통해 생중계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