렉서스 인터내셔널, ‘2019 렉서스 디자인 어워드’ 심사위원‧멘토 확정

입력 2018-10-17 10:02

(사진제공=렉서스코리아)

렉서스 인터내셔널은 국제 디자인 공모전 ‘2019 렉서스 디자인 어워드’의 심사위원 및 멘토를 확정했다고 17일 밝혔다.

플랫폼 개발회사인 오토매틱의 글로벌 헤드 존 마에다가 새로운 심사위원으로 참가하며, 건축가 데이비드 아자예, 뉴욕 근대 미술관의 시니어 큐레이터인 파올라 안토넬리, 렉서스 인터내셔널의 사와 요시히로 사장이 심사를 담당한다.

2013년부터 열린 렉서스 디자인 어워드는 사회에 기여할 디자이너 육성을 목표로 새롭고 아이디어 넘치는 디자인을 발굴해 왔다. 해가 더해 갈수록 전 세계 신인 디자이너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으며 특히 2015년부터 지난 해까지 매해 한국인 수상자를 배출하며 국내 신인 디자이너들의 참여도 높다.

올해는 차세대 크리에이터의 새로운 도약을 이끌기 위해 아트, 디자인, 테크놀로지 등 다양한 분야의 리더와 이노베이터를 영입해 예년보다 한층 더 다양한 심사위원 및 멘토단을 구성했다.

내년의 주제는 ‘더 나은 미래를 위한 디자인(Design for a Better Tomorrow)’으로 이번 달 28일까지 작품 응모를 받는다. 결승 진출자 6명은 다양한 분야의 멘토들로부터 제품 디자인, 제조, 크리에이티브 스킬 등에 관한 다방면의 지식과 경험을 전수받게 되며 최대 300만 엔(한화 약 3000만 원)의 지원금으로 자신의 작품을 시제품으로 제작해 밀라노 디자인 위크 2019의 렉서스 전시관에 전시하는 기회도 얻을 수 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세렌디뷰티 탄산팩', 허니스크린 초성퀴즈 등장…"ㅈㅅㄱ에 쫀쫀한 겔이 가득" 정답은?
  • 2
    토스, ‘아우디 a6’ 행운 퀴즈 등장…‘최고 출력 ○○○마력’ 정답은?
  • 3
    서효림, 내년 1월 김수미 아들과 결혼…며느리 된다

기업 최신 뉴스

  • 1
    금호타이어, 세 차례 만에 단체교섭 전격 타결… 우선채용 폐지
  • 2
    대한상의 “북한의 남측 시설 철거 지시는 압박 시그널”
  • 3
    [컨콜 종합] LGD "올레드 중심, 대대적인 사업구조 개선 추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