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 창립79년 맞아 소외계층에 나눔 봉사활동 실시

입력 2018-10-10 13:49

제보하기

▲대림산업 박상신 대표(좌측부터 8번째)와 임직원들이 창립 79주년 사랑의 나눔 활동 단체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대림산업)

대림산업은 10일 창립 79주년을 맞아 종로구 일대에서 사회공헌 활동을 실시했다고 이날 밝혔다.

박상신 대표이사를 포함한 대림산업 임직원 100여명은 이날 종로구 일대 소외계층과 제3국 어린이들을 위한 봉사활동을 펼쳤다. 대림산업은 기존에 진행해 오던 사내 기념식을 대신해 소외계층을 위한 나눔활동을 통해 창립을 기념했다.

임직원들은 종로구 무악동에 거주하는 기초생활수급자와 임대주택 가정을 직접 찾아가 쌀 140포와 두루마리 휴지 등을 전달했다. 대림산업은 2011년부터 종로구 무악동과 결연을 맺고 지원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종로구 경운동에 위치한 서울노인복지센터에서는 쌀 100포를 전달하고 점심식사 배식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본사 사옥에서는 아시아와 아프리카 등 저개발 국가의 아이들을 위한 티셔츠와 에코백 페인팅 활동도 진행했다. 이날 직원들이 꾸민 티셔츠와 에코백은 네팔, 동티모르, 미얀마, 말라위 등에 전달될 예정이다.

박상신 대표이사는 “창립기념일을 맞아 지역사회에 기여할 수 있어 뜻깊었다”며 “앞으로도 지역 사회와 상생하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승용차 이어 1톤 트럭까지 캠핑카로…성장 가능성 커지는 자동차 튜닝 시장
  • 2
    이재용, 17시간 조사 후 귀가…검찰, 추가 소환ㆍ신병처리 고심
  • 3
    마켓컬리 “확진자 발생 상온1센터 오늘부터 재가동…방역 불가 상품은 폐기”

부동산 최신 뉴스

  • 1
    삼성물산, 반포3주구 재건축 수주…“강남 랜드마크 건설할 것”
  • 2
    속보 삼성물산, 반포3주구 재건축 시공사 선정…공사비 8000억 사업 수주
  • 3
    수도권 정비사업 물량, 전년 대비 70%↓…4100가구 분양 예정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