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래에셋대우-KB증권, 호반그룹 IPO 대표주관사 선정
입력 2018-10-01 14:25

미래에셋대우는 1일 KB증권과 함께 호반건설의 상장 대표주관사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양사는 호반건설의 2019년 상장을 목표로 IPO(기업공개)를 준비할 예정이다. 이 과정에서 기업 가치와 경쟁력을 극대화하기 위해 그룹 내 주력회사인 호반과의 합병도 함께 추진한다.

호반은 2017년 매출 2조6000억 원, 영업이익 7900억 원의을 기록했고, 건설업 시공능력평가에서도 13위로 그룹 내 선두를 지키고 있다. 같은 기간 호반건설은 매출 1조3000억 원, 영업이익 1900억 원으로 시공능력평가 순위 16위를 기록했다.

호반건설은 상장 추진과 합병을 통해 개발과 운영, 건설사업, 레저사업 등을 아우르는 종합 디벨로퍼의 지위를 견고히 구축할 방침이다.

기승준 미래에셋대우 ECM본부장은 “합병을 통해 외형 면에서는 시공 능력평가 10위권 이내로 진입하게 되고 기업 가치가 크게 높아질 것"이라며 ”재무건전성이 뛰어난 호반그룹이 상장하게 되면 주택 후분양제, 재개발, 재건축 시장 등에서도 경쟁력을 갖춰 지속 성장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