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추석 제사상 통으로 주문”… ‘한상차림’ 선물세트 인기

입력 2018-09-18 09:02

“전 세트, 나물 세트만 따로 구매 가능”

▲‘라운드키친7 상차림세트’

롯데백화점이 올 설에 큰 인기를 끌었던 ‘한상차림’ 선물세트를 이번 추석에도 선보인다고 18일 밝혔다.

앞서 롯데백화점은 올해 설 백화점 업계 최초로 전, 갈비찜 등 직접 조리한 명절 상차림 음식을 판매하는 ‘한상차림’ 세트를 기획했다. 올 추석에도 명절 상차림을 준비하는 고객의 부담을 덜고자 좀 더 다양해진 구성으로 ‘한상차림’ 선물세트를 제공한다.

실제로 올 설 선물세트 본 판매 기간(1월 22일~2월 14일) 매출을 확인해본 결과 매장에서 미리 조리된 반찬류 및 냉장 상품을 판매하는 매장의 매출이 전년 동일 기간 대비 17.1% 증가했다. ‘한상차림’ 선물세트의 경우, 실제 주문 건수가 500건에 달했다.

한상차림 선물세트는 전, 나물, 갈비, 김치류 등 16품목으로 구성되어 있다. 직접 차례 음식 요리 시에 드는 재료비, 시간 등을 고려해봤을 때 약 15% 이상 저렴해 ‘가성비(가격 대비 성능)’가 높다는 것이 장점이다.

대표적인 상품은 ‘라운드키친7 상차림세트’로 추석 명절의 대표 요리인 전, 나물, 갈비, 소고기뭇국 등으로 구성됐으며, 5~6인 세트는 25만 9000원, 2~3인 세트는 16만 9000원에 판매된다. 또한 완자전, 깻잎전, 표고버섯전 등 8가지 전으로 구성된 ‘전세트’를 5만 9000원에, 고사리, 도라지, 시금치, 콩나물, 무나물 등으로 구성된 ‘나물세트’를 4만 5000원에 제공한다.

‘한상차림’ 선물세트는 롯데백화점 전 점 식품매장과 온라인 몰인 ‘엘롯데’에서도 주문 가능하며, 원하는 날짜에 배송 받을 수 있다. 20일 밤 12시까지 주문이 가능하며, 이때까지 접수된 주문 건은 21일에 조리돼 22일 오전7시 전까지 도착한다.

롯데백화점 최원호 식품부문 치프바이어는 “한상차림 선물세트는 올 설 처음 출시돼 명절 음식 준비에 부담을 느낀 고객들에게 큰 인기를 끈 바 있다”며 “’주문 즉시 조리해 신선함을 유지된다는 장점과 오전 배송으로 편의성을 더했다”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엠버 긴급귀국, 오늘(15일) 한국行 비행기…'크리스탈·빅토리아·루나', 설리 빈소 찾을까?
  • 2
    설리 빈소 공개·사이버 조문 페이지 개설…SM 측 "유족 뜻 따라 팬 위한 조문 장소 마련"
  • 3
    '악플의 밤', 설리 없이 녹화 진행 "연락 닿지 않았다"…네티즌 "프로그램 폐지해야"

기업 최신 뉴스

  • 1
    출판전문기업 아들과딸 , 베트남 호찌민 지사 개소식 개최
  • 2
    [2019 국감] 조배숙 "주유소서 가짜석유 판매 행위 만연"
  • 3
    최평규 S&T 회장 "방위산업, 글로벌 경쟁력 강화…수출 주도로 변화해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