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이오닉스진, 하엘과 항암제 공동 연구개발 추진
입력 2018-08-21 09:10

바이오닉스진이 암진단키트 개발 바이오 벤처기업 하엘과 항암제 공동 연구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바이오닉스진이 최대주주로 있는 미국 항암 백신 개발 기업 온코펩의 신약후보물질 PVX-024, MTAA T-cell(다중종양 관련 항원 T-세포) 치료제의 임상시험에 대한 연구개발과 사업 진행 등을 하엘과 공동으로 진행하게 된다.

하엘은 혈액을 통해 암세포에서 분비되는 단백질과 특이 항체를 이용해 이를 수치화하고, 조기에 암을 발견할 수 있는 암 진단키트의 제품 상용화를 추진 중이다. 특히 올해 초에는 하엘의 기술력과 회사의 가치를 인정받아 기업공개(IPO)를 위한 상장 주간사를 선정하고 코스닥 상장을 준비 중이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온코펩의 파이프라인 적응증 확대 및 신규 항암 치료법에 대한 개발이 더욱 빠르게 진행될 것”이라며 “하엘과의 공동 연구개발 및 사업화 진행을 통해 다국적 제약사 대상의 조기 기술 이전 추진을 비롯한 신규 파이프라인 확대도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