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8 아시안게임] '여자축구' 북한, 타지키스탄에 16-0 대승…승향심ㆍ김윤미 '해트트릭'
입력 2018-08-17 23:06

(연합뉴스)

북한 여자축구 대표팀이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첫 경기에서 16골을 넣으며 대승을 거뒀다.

김광민 감독이 이끄는 북한 여자축구 대표팀은 17일(한국시간) 인도네시아 팔렘방의 부미 스리위자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아시안게임' 여자축구 조별리그 B조 타지키스탄과의 1차전을 16-0으로 제압했다.

북한은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10위로 타지키스탄(110위)보다 우위에 있다.

북한은 경기 초반부터 매섭게 몰아세웠다. 승향심은 경기 시작 2분 만에헤딩슛으로 선제 득점했으며 전반 6분 리향심의 땅볼 패스를 받아 추가골까지 넣었다.

전반 11분과 19분에는 김윤미가 연속 득점을 올려 북한은 순식간에 4-0으로 타지키스탄을 앞섰다. 승향심은 전반 24분 해트트릭을 작성하고 전반 42분 또 한 골을 추가하며 전반에만 4골을 몰아쳤다.

전반을 8-0으로 마무리한 북한은 후반에도 공격의 고삐를 늦추지 않았다. 후반 2분 김평화가 득점, 후반 5분 김윤미 역시 세 번째 골을 넣으며 해트트릭을 달성했다. 10-0.

북한은 이후 유정임, 김남희, 림세옥 등이 연달아 골 세례를 퍼부었으며 후반전에도 8골이 북한 선수들 발에서 나왔다.

타지키스탄, 홍콩(76위), 중국(17위)과 함께 B조에 속한 북한은 20일 홍콩, 22일 중국을 상대한다.

△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축구 조별리그 B조 1차전, 북한(1승) 16(8-0 8-0)0 타지키스탄(1패)

-득점= 승향심(전2분·전6분·전24분·전42분) 김윤미(전11분·전19분·후5분) 림세옥(전31분·후21분) 유정임(전43분·후10분) 김평화(후2분) 김남희(후18분) 김은화(후32분·후38분) 리혜연(후34분·이상 북한)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