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루스바이오팜, 자회사 GTS코리아와 합병…반기 검토의견 차이 해소 주력

입력 2018-08-17 08:16

제보하기

폴루스바이오팜은 이사회를 열고 자회사인 화장품 제조ㆍ유통기업 지티에스(GTS)코리아와 합병을 결의했다고 17일 밝혔다. 반기 검토의견 관련 이슈를 근본적으로 해결하고, 하반기부터 바이오시밀러 사업에 박차를 가한다는 구상이다.

GTS코리아는 지난 5월 폴루스바이오팜이 지분 100%를 인수한 국내 화장품 전문기업이다. 2010년 설립됐으며, 2016년 270억원, 2017년 210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이번 합병으로 폴루스바이오팜이 추진 중인 바이오시밀러 사업과 시너지를 기대한다는 구상이다.

회사 관계자는 반기검토의견에 대해 “기존 통신중계기 사업에서 바이오시밀러 사업으로 전환하는 과정 중 일부 매출에 대한 인식차이가 발생했다”며 “이번 합병으로 근본적인 원인을 해결했으며, 이를 통해 의견 차이를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관계사 폴루스가 경기도 화성시에 건설 중인 바이오시밀러 신공장 준공식도 9월 13일 성공적으로 열 계획”이라며 “폴루스와 폴루스바이오팜의 합병도 계획대로 진행하겠다”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고소영 SNS, '♥' 장동건은 어디에?
  • 2
    소정 심경, 팬들 "꽃길 응원"…故 리세·은비 '재조명'
  • 3
    손예진 종영소감, 데뷔 20년차 연기 내공 원없이 풀었다…'도깨비' 시청률 경신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시황_장마감] 코스닥 692.59p, 상승(▲3.68p, +0.53%)마감. 개인 +851억, 외국인 -340억, 기관 -351억
  • 2
    [시황_장마감] 코스피 2242.17p, 하락(▼1.42p, -0.06%)마감. 개인 +1951억, 기관 +151억, 외국인 -2296억
  • 3
    한프, 지난해 영업손실 28억3072만 원…4년 연속 적자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