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학생 가장 취업하고 싶은 기업 ‘네이버’
입력 2018-07-18 10:12
“복지·근무환경 좋아”… 카카오·CJ제일제당 등 뒤이어

대학생들이 가장 취업하고 싶어 하는 기업으로 네이버가 1위에 올랐다.

18일 취업포털 잡코리아와 아르바이트포털 알바몬에 따르면 최근 국내 4년제 대학의 재·휴학생 1531명을 대상으로 취업 선호 기업을 조사한 결과 네이버를 꼽은 응답자가 전체의 23.4%(복수응답)로 가장 많았다. 카카오가 22.6%로 그 뒤를 이었고, CJ제일제당(18.2%), 아모레피시픽(14.2%), 삼성전자(12.6%) 등이 그 뒤를 이었다. LG생활건강과 신세계, 오뚜기, 한국전력, 한국가스공사 등도 상위 10위에 포함됐다.

성별로는 남학생의 경우 네이버를 가장 선호했고 삼성전자, 카카오, SK하이닉스, CJ제일제당 등이 뒤를 이었다. 여학생은 카카오, 네이버, 아모레퍼시픽, CJ제일제당, LG생활건강 등의 순으로 꼽았다.

전공별로 보면 이공계는 삼성전자 취업을 원하는 대학생이 19.3%로 가장 많았다. 경상 계열과 인문사회 계열은 각각 네이버(24.9%)와 카카오(25.6%)를 가장 많이 꼽은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 선호 기업의 선택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은 ‘복지제도와 근무환경’이라고 밝힌 대학생이 전체의 66.8%로 가장 높았다. 그 뒤를 잇는 응답은 ‘연봉 수준’(59.0%)이었다. 이어 ‘고용 안정성’(45.3%)과 ‘원하는 일’(43.7%), ‘대외 이미지’(42.3%) 등이 취업 선호 기업 선택의 요인으로 꼽혔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