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추천 금융투자상품] KB증권 ‘KB able Account’
입력 2018-07-17 10:34
계좌 하나로 다양한 투자자산 거래

KB증권은 지난해 7월 새로운 종합자산관리서비스인 ‘KB able Account’를 출시했다.

KB able Account는 통합자산관리 플랫폼(UMA)을 통해 하나의 계좌에서 국내외 주식은 물론 ELS, 펀드, 채권, ETF, 대안투자상품 등 다양한 투자자산을 거래·관리할 수 있으며, 포트폴리오 투자를 통한 리스크 분산 관리 및 안정적인 수익 창출을 목표로 한다.

KB able Account는 최소가입금액을 업계 최저 수준인 1000만 원으로 낮췄다. 10만~30만 원 수준의 적립식 상품 및 성과보수형 상품도 출시해 개인 고객도 손쉽게 투자할 수 있도록 했다.

모델포트폴리오는 △국내투자형 △글로벌투자형 △펀드투자형 △자산배분형 등 4가지 유형으로 구성된다.

국내 유수 자문사의 자문을 바탕으로 운용되는 ‘멀티자문형’, 글로벌 이머징 시장을 겨냥하는 ‘이머징투자형’, 코스닥시장 및 개별 섹터 위주로 투자하는 ‘코어모멘텀형’, 해외 헤지펀드에 투자해 포트폴리오 분산투자를 추구하는 ‘헤지펀드 투자형’을 올해 잇따라 선보이며 라인업을 확대했다. 지난달에는 지점 PB의 1대 1 상담으로 개별 고객에 대한 맞춤형 자산관리를 제공하는 ‘지점운용형’ 서비스를 출시했다.

KB able Account는 최초 한 번만 서류를 작성하면 다양한 상품을 계좌에 편입할 수 있으며, 정기적으로 징수되는 랩 수수료 외에 매매 시 수수료가 부과되지 않는다.

KB able Account는 지난해 7월 출시 이후 1년 만에 7000억 원이 넘는 판매 성과를 거뒀다. 지난해 출시된 모든 투자형 포트폴리오가 BM 대비 초과수익률을 기록하고 있으며, 특히 올해 1월에 출시한 멀티자문형의 경우 BM 대비 14%의 초과수익률(6월 28일 기준)을 기록 중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