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G G7씽큐, 중남미 시장 진출... 현지 호평 이어져
입력 2018-07-17 10:00

▲LG전자가 자사의 전략스마트론 LG G7씽큐를 중남미 시장에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사진제공=LG전자)

LG전자 전략 스마트폰 LG G7씽큐가 브라질, 멕시코 등 중남미 시장에 진출했다.

LG전자는 브라질과 멕시코에 LG G7씽큐를 출시하며 중남미 시장 공략을 시작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주 중남미 지역에 진출한 LG G7씽큐는 해당지역을 비롯해 아프리카, 아시아, 유럽, CIS(독립국가연합) 등 핵심 지역에 출시됐다.

현지에서 LG G7씽큐의 호평은 이어졌다. 브라질 매체인 ‘오 글로브’는 “햇빛 아래서도 선명한 디스플레이, 놀라운 사운드, 넓게 찍을 수 있는 광각 렌즈와 알아서 최적의 화질을 제공하는 AI카메라를 갖췄다”며 “LG G7씽큐는 의심의 여지가 없는 최고의 성능을 탑재한 폰”이라고 평가했다.

멕시코 IT매체 ‘밀레니오’는 “단 한 번의 샷으로 이렇게 또렷하고 완벽한 사진을 찍을 수 있는 스마트폰은 본 적이 없다”라며 카메라 기능을 극찬했다.

LG전자 관계자는 “뛰어난 그립감, 탁월한 광각 렌즈, 붐박스 스피커와 DTS:X의 고품격 사운드 등 해외에서 호평받은 장점을 바탕으로 세계 프리미엄 시장에서 고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