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H 임직원, 청주 문화산업단지 도시재생사업 현장 방문
입력 2018-07-16 08:12

(사진출처=LH)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박상우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 150여명이 청주 문화산업단지(옛 연초제조창) 도시재생사업 현장을 방문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현장 점검 후 LH는 '도시의 생애, 혁신'을 주제로 대토론회를 개최했다. 토론회에서는 작년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 선정된 뉴딜사업지와 올해 공모 신청한 뉴딜사업 추진현황, 지역별 특화재생계획 등에 대해 발표와 현재 추진 중인 뉴딜사업을 진단하는 시간을 가졌다.

청주 문화산업단지는 옛 연초제조창 원료공장을 리모델링하는 사업이다. 2014년 도시재생 선도지역으로 지정 후 올해 4월 공사에 착수했다. 사업이 완료되면 공예클러스터 및 문화체험시설 등 복합시설이 조성될 계획이다.

LH는 올해도 도시재생 뉴딜사업에서 전국 75곳 공모에 참여했다. 지난해 선정된 LH 참여 뉴딜사업 32곳에 대해서는 활성화계획을 수립했다.

박상우 사장은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쇠퇴한 도심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기 위해서는 창의적인 발상과 지역사회와의 소통, 협력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LH의 모든 역량을 투입해 빠른 시일 내에 뉴딜사업 성과를 창출하고, 청주 문화산업단지 등 핫플레이스를 계속 조성해 도시를 재탄생시키는 '공간적 선순환'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