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네이버스, 아동권리 증진 위해 육아정책연구소와 손잡아

입력 2018-07-12 13:12

제보하기
아동학대 조기발견 체계 구축 및 아동학대 대응 매뉴얼 개발을 위한 연구 함께해

▲사진=(왼쪽부터) 백선희 육아정책연구소장, 양진옥 굿네이버스 회장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회장 양진옥)는 아동권리 증진을 위해 지난 11일 육아정책연구소(소장 백선희)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체결된 협약에 따라 두 단체는 아동권리 증진을 위한 공동 연구를 시작한다. 아동학대 조기발견 체계 구축과 유아교육 기관을 대상으로 한 아동학대 매뉴얼 개발에 중점을 맞춰 진행될 예정이다. 어린이집, 유치원, 학교 등 아동 관련 기관과 가정에서 아동 권리가 지켜질 수 있도록 아동권리에 대한 인식 제고와 홍보도 같이 진행된다.

양진옥 굿네이버스 회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굿네이버스는 육아정책연구소와 함께 UN 아동권리협약에 기반한 아동권리보호에 더 힘을 쏟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며, "아동의 더 나은 내일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백선희 육아정책연구소장은 "아동권리가 증진되기 위해서는 단체 뿐만 아니라 가정, 지역사회, 국가 등이 함께 책임감을 가지고 공동으로 노력해야한다"며 "그동안 본 연구소는 아동권리 관련 연구를 꾸준히 진행해왔으며,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아동권리 연구를 더욱 발전시켜 나갈 것이다. 굿네이버스와 함께 대한민국 아동들이 행복하게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굿네이버스는 학대피해아동 보호 및 예방, 심리정서 지원, 위기가정아동 지원 등의 국내아동권리보호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지난 2015년 9월에 개소한 굿네이버스 아동권리연구소에서는 아동이 행복한 사회를 만드는데 기여하는 정책 연구와 실천 연구 등을 시행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송파구 가동초등학교 6학년생, 코로나19 확진…학부모들 불안감 '확산'
  • 2
    권미진 다이어트 전 vs 후 비교해보니…50kg 감량 후 '확 달라진 외모'
  • 3
    속보 인천 백석초, 교직원 코로나19 확진…학교 폐쇄

기업 최신 뉴스

  • 1
    파라다이스시티 “미쉐린 셰프의 정통 광동식 ‘차슈’ 다채롭게 즐기세요”
  • 2
    마켓컬리, 확진자 나온 물류센터 코로나 검진 319명 중 297명 '음성'
  • 3
    금융위 산하 감리위, KT&G 분식회계 '고의 없다' 판단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