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라디오스타' 이승우 "조현우는 이중인격…방송 출연 안한다더니 지상파 3사 다 나오더라" 폭소!
입력 2018-07-12 10:41

(출처=MBC '라디오스타')

'라디오스타' 이승우가 조현우를 저격해 웃음을 자아냈다.

11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4년 후에 만나요~ 제발!' 특집으로 꾸며져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활약한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 조현우, 김영권, 이용, 이승우가 출연했다.

이승우는 조현우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하는 것을 알고 "이 형 참 무서운 사람이다"라고 생각했다고 발언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승우는 "조현우 형이 갑자기 '승우야, 너 라디오스타 나갈래?'라고 물어보더라. 그래서 제가 '형은 나가요?'라고 되물었는데 '형은 안 나가. 이런데 나가면 안 될 것 같아'라고 답했다"라고 언급했다.

이어 "현우 형이 그렇게 단호히 말해서 '라디오스타'에 안 나오는 줄 알았다. 그런데 엊그제인가 뉴스에 '조현우! 라디오스타 출격'이라고 기사가 뜨더라"면서 "그래서 '와~ 진짜 무섭다'라는 생각이 들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조현우는 "안 그래도 승우랑 흥민이가 저한테 엄청 뭐라고 했었다. 이중인격이라고 그러더라"라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승우는 조현우에 대해 추가 언급을 해 눈길을 끌었다. 이승우는 "심지어 한국 도착하자마자 (방송 출연 안 한다더니) 지상파 3사에 다 출연하더라"라며 "TV를 틀면 조현우, 김영권이 나오니깐 황당했다"고 밝혀 모두를 폭소케 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