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레몬클립 "AXA손보, 2분기 다이렉트자동차보험료 가장 저렴"
입력 2018-07-10 10:19

(레몬클립)

보험통합관리 솔루션 전문기업 디레몬이 2분기 레몬클립 이용자들의 다이렉트자동차보험 비교 조회 서비스를 분석한 결과 AXA손해보험의 다이렉트자동차보험료가 가장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10일 밝혔다.

디레몬은 4월부터 6월까지 레몬클립 이용자들이 ‘다이렉트자동차보험 비교’ 서비스를 통해 보험료를 산출한 1만3800여 건을 분석한 결과 AXA손보의 총보험료 평균값은 81만 원 대로 전체 보험사들 중에 가장 낮았다. 롯데손해보험이 98만 원대, KB손해보험이 100만 원대 등으로 뒤를 이었다.

다이렉트자동차보험 담보조건은 선택 빈도가 가장 높은 대인배상2(무한), 대물배상(2억 원), 자기신체손해(사망 3000/부상 1500만 원), 무보험차 상해(2억 원), 긴급출동, 물적사고할증(200만 원), 자기차량손해, 연간주행거리 1만km로 동일하게 설정했다. 20대는 1인, 30대 이상은 부부 한정이며, 할인할증등급은 보험료 산출 시 자동 반영됐다.

배기량(승용차) 기준으론 1500cc미만 소형은 AXA손해보험이 62만 원대, 롯데손해보험이 71만 원대, DB손해보험이 73만 원대로 나타났으며, 1500cc이상 중형의 경우도 AXA손해보험이 75만 원대로 가장 저렴했다. 2000cc이상 대형은 AXA손해보험 89만 원대, KB손해보험 100만 원대, 롯데손해보험 106만 원대 순이었다.

국산차랑의 경우 AXA손해보험 75만 원대, DB손해보험과 롯데손해보험이 88만 원대였으며, 수입차는 AXA손해보험 111만 원대, KB손해보험 137만 원대, 삼성화재가 146만 원대였다.

이와 더불어 레몬클립을 통해 다이렉트자동차보험사로 유입되는 비율은 AXA손해보험과 롯데손해보험이 19%로 가장 높았고, DB손해보험이 14%, 삼성화재가 12%, 현대해상이 9%로 조사됐다.

명기준 디레몬 대표는 “보험개발원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인터넷(사이버마케팅. CM) 자동차보험 상품 가입 비중은 점점 늘어나고 있다"며 젊은 운전자를 중심으로 접근성이 뛰어난 모바일을 통한 다이렉트자동차보험 가입 비중은 더욱 늘어날 것”이라 전망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