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2018 러시아 월드컵] '독일전 선제골' 김영권, 눈물의 인터뷰 "4년간 너무 힘들었는데…"
입력 2018-06-28 01:47

(연합뉴스)

"4년간 너무 힘들었는데, 이번 월드컵을 통해 그 힘듦이 조금 나아져서 다행입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이 27일(한국시간) 러시아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F조 3차전 독일과의 경기에서 김영권의 선제골과 손흥민의 추가골로 2-0 승리를 거뒀다.

이날 선제골을 기록한 김영권은 경기를 마친 후 그라운드 인터뷰에서 눈물을 쏟으며 "선수들이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너무 잘했다"면서 "많이 준비했고, 고생한 만큼 결과가 잘 나와서 고맙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가 더 중요하니 한국 축구를 위해 희생하겠다"라고 향후 각오를 전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