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집사부일체’ 고두심, 제주하면 고두심? “요즘 판도 바뀌어 이효리”
입력 2018-06-24 19:53

(출처=SBS '집사부일체' 방송캡처)

배우 고두심이 가수 이효리를 언급했다.

24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 멤버들은 열두 번째 사부 고두심을 만나기 위해 제주도로 떠났다.

이날 고두심은 “제주도 하면 고두심, 고두심 하면 제주도였는데 요즘은 판도가 달라졌다”라며 “어린 것들이 치고 올라온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멤버들은 “이효리”를 외쳤고 고두심은 “맞다”라고 동조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이날 고두심은 멤버들에게 직접 푸짐한 제주도 집밥을 차려주는가 하면, 친오빠가 운영하는 댄스 스포츠장, 고두심의 생일상을 준비한 막냇동생의 집을 함께 방문하는 등 바람 따라가는 하루를 보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