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정석♥거미, 올가을 결혼설…소속사 "확인中"
입력 2018-06-22 08:25   수정 2018-06-22 09:16

배우 조정석(38)과 가수 거미(37)가 올가을 결혼한다는 보도가 나왔다.

22일 일간스포츠에 따르면 거미와 조정석은 올가을께 결혼식을 올린다. 매체에 따르면 거미와 조정석은 양가 상견례 후 날짜를 잡을 예정이다.

조정석과의 결혼설에 대해 거미의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현재 확인 중"이라고 전했다.

거미와 조정석은 지난 2013년 지인의 소개로 처음 만나, 2015년 2년째 열애 중이라는 사실을 알렸다. 두 사람은 5년째 변함없는 사랑을 키워오고 있다. 한차례 결별설에 휩싸이기도 했으나 조정석이 지난해 열린 'MBC 연기대상' 시상식에서 "많은 응원해준 사랑하는 거미 씨에게도 감사의 말을 전하고 싶다"라고 연인 거미를 언급해 애정전선에 이상이 없음을 알렸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축하 드려요", "연예계 장수커플 결혼까지 하네", "와 대박"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거미는 오는 7월 21일 오후 7시 1층 메종글래드 제주 1층 컨벤션홀에서 '글래드 뮤직 페스트 휘성×거미 콘서트'를 연다. 조정석은 올해 영화 '마약왕', '뺑반', '엑시트' 개봉을 앞두고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