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 여고생 실종' 당일 밤 용의자 도주한 까닭은? CCTV 포착 모습 보니

입력 2018-06-19 14:30

제보하기

전남 강진에서 실종된 여고생의 어머니가 실종 당일 밤 용의자인 남편 친구 집을 찾아가자 용의자가 도망간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YTN 보도에 따르면 전남 강진경찰서는 여고생 A(16) 양이 실종 전 마지막으로 만난 것으로 추정되는 김 모(51) 씨의 자택 폐쇄 회로(CC)TV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드러났다고 밝혔다.

김 씨는 A 양 실종 당일 밤 A 양의 어머니가 찾아온 사실을 확인하고는 뒷문으로 몰래 빠져나갔으며 같은 날 오후 귀가해 자신의 승용차를 세차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A 양은 16일 친구에게 "아버지 친구가 아르바이트 자리를 소개해준다고 해서 만나 해남 쪽으로 간다"고 메시지를 남긴 후 연락이 두절됐다. 김 씨는 A 양 실종 다음날 오전 6시 30분께 자신이 운영하는 식당 근처에서 목매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A 양 휴대전화 신호가 마지막으로 잡힌 강진군 도암면 야산을 경찰 500명과 헬기를 동원해 수색 중이다. 해당 지역은 김 씨가 어렸을 때 살던 고향이며 A 양 실종 당일 김 씨 차량이 두 시간가량 머문 장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반달 프린스'는 마리클 리 "…가왕 '주윤발'은 위너의 강승윤?
  • 2
    [출근길] '부부의 세계' 시청률·마스크 제작 김보성, 또 대구行·손흥민 귀국, 영국 코로나19 '확산세'·지민 1위 外 (연예)
  • 3
    미국서 코로나19 환자 12만 명 돌파…사망자도 이틀 만에 2배↑

사회 최신 뉴스

  • 1
    [오늘의 띠별 운세] 60년생 쥐띠: 많은 것을 얻으리니 주식투자도 길하고 새로운 증자도 좋으리라
  • 2
    [출근길] '부부의 세계' 시청률·마스크 제작 김보성, 또 대구行·손흥민 귀국, 영국 코로나19 '확산세'·지민 1위 外 (연예)
  • 3
    [출근길] 트럼프 뉴욕 등 강제격리 검토·사회적 거리두기 주말 KTX 운행 감축·한국 코로나19 확진자 순위 外 (사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