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승민, 대표직 사퇴…“선거패배 책임지고 모든 것 내려놓겠다”
입력 2018-06-14 10:23

▲(사진=연합뉴스)
유승민 바른미래당 공동대표가 6·13 지방선거 참패 책임을 지고 대표직에서 사퇴했다.

유 공동대표는 14일 오전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민의 선택을 무겁게 받아들이고, 선거패배의 책임을 지고 사퇴한다”라며 “우리 후보들을 지지해 주신 국민 한분 한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유 공동대표는 “성찰의 시간을 갖고, 저의 모든 것을 내려놓고 다시 시작하겠다”면서 “대한민국이 어떤 길로 나아가야 할지 새로운 비전과 정책을 고민하겠다”고 밝혔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