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라이머, 아내 안현모 활약에 뿌듯…“역사적 순간에 역대급 통역”
입력 2018-06-12 18:21

(출처=라이머SNS)

라이머가 아내 안현모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라이머는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역사적 순간 역대급 통역”이라는 글과 함께 아내 안현모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날 오전 방송된 SBS ‘2018 북미정상회담-평화를 그리다’에서 미국의 뉴스 전문 채널 CNN의 보도를 동시통역하는 안현모의 모습이 담겨있다. 또한 라이머는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오른 안현모의 이름을 캡처해 올리며 뿌듯함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안현모는 SBS CNBC에 입사해 앵커로 활동하다 SBS 이적해 4년 동안 보도국 기자로 활약했다. 이후 2016년 12월 퇴사 후 프리랜서 통역가 겸 MC로 활약했으며 2017년 9월에는 브랜뉴 뮤직 수장 라이머와 부부의 연을 맺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