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카카오 인공지능 강화… 3분기 ‘카카오홈’ 출시
입력 2018-05-29 15:27

카카오는 인공지능 플랫폼 카카오아이를 기반으로 한 IoT(사물인터넷) 서비스 ‘카카오홈’을 출시한다고 29일 밝혔다.

카카오홈은 건설사와 가전 제조사 등 파트너들의 제품과 서비스가 연결되는 오픈 IoT 플랫폼이다. 카카오의 IT 기술력과 플랫폼 경쟁력이 다양한 제휴사의 서비스를 통해 이용자의 일상 경험을 변화시킬 예정이다.

이를 위해 카카오는 3분기 중 자체 IoT 플랫폼과 전용 앱을 출시할 계획이다. 챗봇과 음성 인터페이스 등 인공지능 기술과 카카오톡 등 카카오 서비스가 융합되며 이용자들은 일상생활 공간에서 가전제품, 각종 IT 기기 등을 연결하고 제어할 수 있게 된다.

특히 카카오는 삼성전자, 코맥스, 포스코건설, 현대자동차, GS건설 등 여러 파트너와 IoT 영역에서 협력하고 있다. 앞으로도 대형 파트너는 물론 스타트업, 중소 업체들과도 긴밀하게 협업하고 기술을 공유해 강력한 IoT 생태계를 조성할 방침이다.

김병학 카카오 AI Lab 총괄 부사장은 “카카오톡, 카카오택시 등 다양한 서비스를 만들어 낸 카카오의 플랫폼 개발·운영 노하우와 다양한 주체를 유기적으로 연결하는 생태계 구축 경험을 바탕으로 카카오홈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며 "카카오홈 전용 앱으로 빠르고 편리하게 연동기기들을 통합 제어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