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행소녀’ 예은, 대충 입고 다녀 박진영에 혼나…“상대방 예의 아니다”

입력 2018-05-28 23:31

제보하기

▲예은(출처=MBN'비행소녀'방송캡처)

가수 예은이 꾸미는 것에 대해 쉽지 않다고 밝혔다.

28일 방송된 MBN ‘비행소녀’에서는 핫펠트 예은의 비혼 라이프가 최초 공개됐다.

이날 예은은 “꾸미는 걸 잘 못 한다. 너무 프리하게 다녀 박진영 PD님한테 혼낸 적도 있다”라며 “나도 녹음하러 올 때 예쁜 티셔츠 입고 예쁜 바지 입고 오는데 네가 이러고 다니는 건 상대방의 예의가 아니라고 하시더라”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예은은 “보여지는 게 중요하다고 생각하긴 하는데 쉽지 않다. 그렇게 태어나지 않아서”라고 말해 김완선의 공감을 사기도 했다. 이를 증명이라도 하듯 예은은 비가 오는 날씨에도 불구하고 우산 대신 우비를 입고 나가 출연진들을 놀라게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승용차 이어 1톤 트럭까지 캠핑카로…성장 가능성 커지는 자동차 튜닝 시장
  • 2
    이재용, 17시간 조사 후 귀가…검찰, 추가 소환ㆍ신병처리 고심
  • 3
    마켓컬리 “확진자 발생 상온1센터 오늘부터 재가동…방역 불가 상품은 폐기”

사회 최신 뉴스

  • 1
    [오늘의 무비타임] 영화 '라이프 오브 파이'…소년 '파이'와 벵골호랑이 '리처드'의 황홀한 표류기 - 5월 31일
  • 2
    주한미군 2명 코로나19 확진…“27일 미국서 한국 입국, 현재 격리 중”
  • 3
    이재용, 17시간 조사 후 귀가…검찰, 추가 소환ㆍ신병처리 고심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