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8 빌보드 뮤직 어워드' 방탄소년단, 2년 연속 톱 소셜 아티스트상 수상…"아미 덕분, 사랑해"
입력 2018-05-21 10:17   수정 2018-05-21 10:35

(출처=Mnet 방송 캡처)

'2018 빌보드 뮤직 어워드' 방탄소년단이 2회 연속 톱 소셜 아티스트상 수상 영예를 안았다.

방탄소년단은 한국시각 21일 오전 9시 미국 라스베이거스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MGM Grand Garden Arena)에서 열린 '2018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톱 소셜 아티스트 상을 수상했다.

이날 방탄소년단 RM은 "감사하다. 소중한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라며 "'톱 소셜 아티스트상' 후보에 올라, 소셜이라는 것에 대해 생각해봤다. 몇몇 팬들이 '방탄소년단 노래가 내 삶을 바꿔놨다'라고 했는데 소셜을 타고 흐르는 팬들의 힘이 얼마나 대단한가를 느꼈다"라고 영어로 수상 소감을 밝혔다.

이어 지민은 한국어로 "아미 덕분이다. 진심으로 사랑하고 고맙다"라고 고마움을 전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 2년 연속 '톱 소셜 아티스트' 부문의 후보에 올라 저스틴 비버 (Justin Bieber), 아리아나 그란데 (Ariana Grande), 데미 로바토 (Demi Lovato), 션 멘데스 (Shawn Mendes) 등 글로벌 스타들과 치열한 경쟁을 펼쳤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이날 정규 3집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LOVE YOURSELF 轉 Tear)'의 타이틀곡 '페이크 러브(FAKE LOVE)'의 무대도 세계 최초로 공개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