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구은행장에 김경룡 DGB금융 부사장 내정
입력 2018-05-18 16:14

▲김경룡 DGB대구은행장 내정자

DGB대구은행 차기 은행장에 김경룡 DGB금융지주 회장직무대행이 내정됐다.

DGB대구은행은 18일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열고 김경룡 회장직무대행을 최종 후보로 선정했다고 이날 밝혔다.

김 내정자는 “우선 기본과 원칙에 입각한 정도 경영으로 직원, 고객, 지역사회의 신뢰를 회복하고, 임직원들과 호흡을 같이 하면서 조직 안정화에 주력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새로운 금융 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신경영체제 및 디지털 혁신, 지역을 넘어서는 국내외 네트워크 확대 등 끊임없는 도전과 혁신으로 새롭게 도약하는 DGB대구은행을 만들어 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김 내정자는 1960년 경북 경주 출신으로 대구상업고등학교와 영남대학교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경북대학교 경영대학원 석사 학위 취득 및 영남대학교 박사과정을 수료하였다.

1979년 대구은행에 입행해 구미영업부장, 경산영업부장, 변화혁신추진단장, 경북본부장을 지내고 2015년 DGB금융지주 준법감시인 및 DGB경제연구소장을 거쳐 2017년부터 부사장으로 전략경영본부 및 DGB경제연구소를 이끌고 있으며 현재 공석인 회장 직무대행을 맡고 있다.

김 내정자는 영업 현장뿐만 아니라 자금, 총무, 마케팅, 기획 등 경영관리 업무 전반을 경험해 대구은행 조직과 지역금융에 대한 이해력 및 관리능력이 뛰어난 것으로 알려져 있다. 13년을 넘게 고객과 직원들에게 매주 ‘Weekly paper(위클리 페이퍼)’로 금융 지식과 지역사회 소식을 전하며 감성적인 커뮤니케이션을 꾸준히 실천하는 등 소통의 리더십과 탁월한 업무 추진력으로 신망이 높아 조직을 안정적으로 이끌고 은행을 지속 성장·발전시킬 수 있는 충분한 역량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 받고 있다.

김 내정자는 다음 달 초 열릴 예정인 임시 주주총회의 승인을 거쳐 DGB대구은행 신임 은행장으로 공식 취임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