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고두심, 가장 무서운 후배 오연수…“매일 카메라 옆에서 지켜봐”

입력 2018-05-17 00:35

▲고두심(출처=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배우 고두심이 가장 무서운 후배로 오연수를 꼽았다.

16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고두심이 출연해 ‘춤추는 가얏고’에 함께 출연한 배우 오연수에 대해 언급했다.

이날 고두심은 “요즘 후배들 중에 스튜디오에서 촬영을 하면 와서 구경하는 친구들이 있다”라며 “우리 때는 자기 몸을 숨기고 보는데 요즘은 앞에서 팔짱을 끼고 본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고두심은 “후배 중 가장 무서운 친구는 오연수다. ‘춤추는 가얏고’에서 내 딸로 나왔다. 데뷔작이었다. 자기 신이 없는데도 새벽 집합에 꼭 나와서 카메라 옆에 서 있었다”라며 “지금처럼 한번 나와서 보는 거랑 매번 그렇게 나와 절실하게 보는 거는 다르다. 그때부터 그 아이의 싹을 봤다”라고 칭찬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불타는 청춘’ 임재욱 결혼, 8살 연하 신부 첫 공개…연예인 못지않은 미모 “너무 예쁘다”
  • 2
    강태리 누구? 아이돌→쇼핑몰 CEO…인형 외모+160만 팔로워 ‘대세 인플루언서’
  • 3
    토스, ‘닥터포헤어 현빈’ 행운 퀴즈 등장…‘현빈이 잘난 건 □□때문’ 정답은?

사회 최신 뉴스

  • 1
    '유 퀴즈' 나영석 "강호동, 인간적으로 다가가고 싶은 생각 없었다"
  • 2
    ‘유퀴즈’ tvN 예능에 김태호 PD가?…유재석에 대한 애정 “앞으로도 함께하고 싶다”
  • 3
    ‘불타는 청춘’ 임재욱 결혼, 부인 첫 공개…연예인 못지않은 미모 “너무 예쁘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